1971년 '대백 화랑' 개관
1972년 '소극장' 운영
1986년 '대백 문화교실' 개설
 
어린이 미술공모전의 탄생은‘대백 화랑’을 개관한 이듬해인 1972년부터 대구지역의 어린이들의 동심의 세계를 마음껏 펼칠 수 있는 문화행사의 일환으로 ‘대백 어린이 미술실기대회’로 시작한 것이 그 시초입니다.
첫 대회에는 경북대학교 대운동장에서 개최되었는데 8천명의 인파가 모이는 대성황을 이루었습니다.
 
1972년 5월 19일 제 1회 대회부터 77년 제 6회 대회까지 이어져 오다가 1977년부터 1984년까지 자연보호정책으로 인해 야외행사가 취소됨에 따라 행사는 7년 동안 중단되는 우여곡절을 겪기도 했습니다. 이후 1985년에는 2만명이 참석한 제 7회 대회가 두류야구장에서 7년간 공백을 깨고 새롭게 개최되었으며, 1991년 제 13회부터는 현재의 행사모습인 '공모전'으로 전환되어 새로운 어린이 미술행사로 자리를 잡아가게 되었습니다.
 
1994년 ‘제 16회 공모전’에는 미술 전문잡지 『미술세계』와 연계 우수작품 1백점을 선정 ‘한ㆍ중 아동 미술 교류전’에 출품하는가 하면 1996년과 97년 17, 18회 공모전에서는 브라질 한인 어린이들과의 미술교류전을 개최하여 "한ㆍ브 어린이 미술 교류전"을 마련하였습니다.
 
특히 2000년 '제 22회 공모전'에서는 탈북어린이 장길수군의 작품 40여점을 전시하는 특별 전시를 부대행사로 마련하기도 하였습니다.
 
1998년 ‘제 20회 공모전’부터는 재단법인 대백선교문화재단이 후원하고 주식회사 대구백화점이 주최하여 개최하는 순수문화행사로 그 위상을 또 한번 더 높이는 전환을 꾀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대구와 경북ㆍ경남지역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대백어린이 미술공모전』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며, 5월 어린이 달을 맞아 내일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미술을 통해 아름다운 미래의 설계와 자기의 주장을 자신 있게 표현할 수 있는 자그마한 계기를 마련해 나갈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