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B 영역

컨텐츠 영역

컨텐츠 타이틀 영역

전시검색

존중하고 사랑하는 마음, 대구백화점이 고객을 섬기는 진실한 마음입니다.

컨텐츠 컨트롤러 영역

  • 프린트
  • 화면확대
  • 화면축소

컨텐츠 로케이션 영역

  • 홈 >
  • 아트&컬쳐 >
  • 갤러리 >
  • 전시검색

본 컨텐츠 영역

 

박고을 개인전

1
전시 내용
기 간 2022-10-11 ~ 2022-10-16
분 류 한국화
장 소 12층 B관
작 가 박고을

작가소개

박고을 

대구가톨릭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대구가톨릭대학교 일반대학원 동양화전공 석사과정
대구가톨릭대학교 동양화과 출강(1997-2009)

개인전 11회 단체전 120여회

현재
대구미술협회, 여류단묵회, 대구미술대전 초대작가

내용

동서양을 막론하고 ‘꽃’은 그 아름다운 형과 색 그리고 향기는 많은 사랑과 찬사를 받아 온 자연물 중 하나이다. 이러한 꽃은 여성, 아름다움, 사랑 그리고 영원한 생명을 상징하는 소재로 미술뿐만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즐겨 다루어지고 있다. 이러한 ‘꽃’을 주제로 다양한 창작활동을 통해 박고을의 자연생활을 독창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여류화가 박고을의 열두번째 개인전이 오는 10월11일(화)부터 10월 16일(일)까지 대백프라자갤러리 B관에서 마련된다.

박고을은 귀향으로 시골의 자연속에 자리잡아 생활한지 10여년이 지났다. 문 밖에 나서면 바로 보이는 자연들로 산과 들, 하늘을 느끼며, 본인의 일상 그 자체를 캔버스 속에 담아낸다. 작가에게 있어 꽃은 자연물 중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존재이다. 형형색색을 이루는 꽃들은 그 자체만으로 아름답고 예술적이며 신비한 자연이 그 속에 집약되어있다고 말한다.
이른 봄에 땅 속에서 새싹을 올려 봄꽃 여름꽃을 피워올리고 겨울에 꽃이 지는 모습은 신비로움 그 자체이며, 거기에는 삶과 죽음이 있다. 꽃은 작가본인의 삶이고 그로인해 함께 인생을 살아가는 반려견 개리가 등장한다.

박고을의 작품이 갖는 특징은 현대미술의 시각에서 ‘꽃’이 주는 고전적 표현에서 벗어나 대상의 재해석과 재구성을 통해 새로운 조형적 가치를 부여하고 있다. 그리고 꽃을 통한 자연의 신비로운 생명력과 원근법에서 탈피한 평면성의 표현은 그녀의 회화적 차별성이라고 설명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박고을이 보고 느끼는 자연과 일상을 꽃으로 표현한 편안하고 따뜻한 작품 20여점이 선보인다. 《끝》

 

하단 LNB 영역

  • debec
  • (주)대구백화점 | 대표: 구정모
    대백프라자: 대구광역시 중구 명덕로 333
    ⓒ DAEGU DEPARTMENT STORE. ALL RIGHT RESERVED.
  • debec
  • debec
  • debec